갑상선클리닉

갑상선암   

갑상선암

갑상선암은 착한암이 아닙니다.


갑상선에 혹이 생긴 것을 갑상선 결절이라고 하며 갑상선 결절은 크게 양성 결절과 악성 결절(암)으로 나뉩니다. 여기서 갑상선에 생긴 악성 결절을 총칭하여 갑상선암이라고 합니다. 악성 결정을 치료하지 않고 방치할 경우 다른 곳으로 암세포가 퍼져서 생명을 잃을 우려가 있습니다.

악성 결절은 전체 결절의 5% 내외를 차지합니다. 갑상선암은 기원하는 세포의 종류나 세포의 성숙 정도에 따라 분류하며 유두암, 여포암, 역형성암, 수질암, 림프종 등으로 나눌 수 있습니다.

갑상선암의 증상

증상이 없는 경우가 대부분이며 갑상선암의 흔한 증상은 통증이 없는 목의 종괴로, 자신이나 다른 사람에 의해 또는 신체 검진시 의사에 의해 우연히 발견되는 경우가 많습니다. 목의 앞부분에 결절이 있으면 갑상선암 여부를 검사하게 되는데 다음과 같은 경우에는 갑상선암의 가능성이 매우 크다고 할 수 있습니다.

결절이 최근에 갑자기 커졌거나 호흡곤란 증상이 있고 음식물을 삼키기 힘든 경우

갑상선에 덩어리가 있으면서 목소리변화가 있고 결절이 주위조직과 붙어있어 움직이지 않는 경우

결절이 매우 딱딱하게 만져지거나 결절과 같은 쪽에서 림프절이 만져지는 경우

가족 중에 갑상선암 환자가 있거나 나이가 20세 이하, 또는 60세 이상인 경우

갑상선암의 진단

미세침흡인세포검사는 갑상선암을 진단하는데 가장 중요한 검사로 갑상선 결절이 있는 환자 중 악성 결절(암)이 의심되는 경우게 시행하게 됩니다. 근육주사나 채혈시 사용하는 일반 주사기로 갑상선 결절에서 세포를 흡인하여 검사합니다. 조직검사에 비해 빠르고 안전하며, 가는 주사침을 사용하기 때문에 마취도 필요없고 통증도 덜하며 부작용이 거의 없습니다. 가격이 저렴하며 정확도도 매우 높습니다.


갑상선암의 치료

갑상선암의 치료 방법 중에서 가장 중요한 방법은 수술입니다. 갑상선암의 종류, 크기, 환자의 나이와 병기에 따라서 아주 초기인 경우와 특수 상황에서는 갑상선의 일부만을, 그외의 경우에는 거의 전부를 제거하게 됩니다. 수술 후에는 갑상선호르몬이 분비되지 않으므로 평생 갑상선호르몬을 보충해야합니다. 일부 작은 갑상선암은 수술만으로 치료가 끝나지만 재발의 가능성이 높은 경우에는 추가로 방사성 요오드 치료를 시행해야 합니다.


갑상선암의 예후

갑상선암은 다른 암과 달리 비교적 양호한 치료 경과를 보입니다. 하지만 갑상선암도 폐나 뼈 등 전신의 각 장기로 퍼진 경우에는 암이 목에만 국한된 경우보다 예후가 나쁘게 됩니다.